1위 하이스탁론 2.5%~
☏1599-0151

 
썸에이지 (208640)
 
기업인수목적회사(SPAC) 케이비제6호스팩이 모바일게임 업체 썸에이지를 흡수합병하면서 변경상장된 업체. 서든어택 개발자인 백승훈 대표가 설립한 모바일게임 업체로 영웅 for kakao, 프로젝트 아크 등을 서비스. 최대주주는 (주)네시삼심삼분 외(60.41%)
 
[ 매경닷컴 제공 ]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2016-12-081,360-1.09%142,203-7,014+1,6140+5,400
2016-12-071,375-2.48%171,681-3,496+1,095+1+2,400
2016-12-061,4100%103,364+2,454-2,2540-200
2016-12-051,410-1.74%192,185-48,301-1,0490+49,350
2016-12-021,435-2.05%75,019+535-53500

 

[ Spot Issue ]
2016-11-17  임원 4명 자사주 매입 결정에 소폭 상승
2016-11-16  2,687,800주(38.43억원) 규모 자사주 처분 결정(기간:2016-11-17)
2016-05-18  하울링소프트 주식 754,100주(11.19억원)를 신규 취득키로 결정(취득후지분율:56%, 취득예정일:2016-05-20)
2016-05-18  4:33 United-캡스톤 청년창업투자조합에 46.40억원 출자 결정(출자후지분율:29%)
2016-05-10  ㈜썸에이지로 상호 변경
2016-04-28  최대주주가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주)네시삼십삼분으로 변경
2016-03-22  ㈜썸에이지로 상호변경
2016-01-21  15년 영업손실 2.13억(전년대비 적자지속), 순이익 3.92억(전년대비 흑자전환)

* 상기 Spot data & Issue 는 최근 1년간의 데이터이며, 보다 과거의 자료는 인포스탁 회원가입 후 보실 수 있습니다.


 
[모바일게임(스마트폰)] 모바일게임(Mobile game)이란 "이동전화 단말기에서 이용되는 게임"을 의미함. 국내 모바일게임 산업은 이동통신 서비스의 높은 보급률과 단말기의 고사양화, 모바일 인터넷의 접근성 및 환경 개선 등으로 인해 고성장세를 지속하고 있으며, 현재 이동통신사가 제공하는 핵심 콘텐츠로 자리잡고 있음. 또한 스마트폰 보급 확대와 새로운 채널인 오픈마켓을 통한 해외시장 진출, 스마트폰 이외에 PMP, 태블릿PC 등으로 게임플랫폼이 확대되는 등 향후에도 모바일게임 산업의 발전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됨.
[섹터히스토리]
2016-08-11  컴투스와 게임빌의 2분기 실적 실망감에 하락
2016-07-18  포켓몬 go 흥행몰이 지속에 관련주 상승
2016-05-04  정부의 VR 산업 육성 소식에 일부 관련주 상승(주도주 : 드래곤플라이, 바른손이앤에이)

[관련종목] 컴투스(078340) 게임빌(063080) 위메이드(112040) 바른손(018700) 와이디온라인(052770) 이에스에이(052190) 옴니텔(057680) NAVER(035420) 네오위즈홀딩스(042420) 드래곤플라이(030350) CJ E&M(130960) 조이맥스(101730) 엔씨소프트(036570) 바른손이앤에이(035620) 아프리카TV(067160) NHN엔터테인먼트(181710) 선데이토즈(123420) 넥슨지티(041140) 조이시티(067000) 웹젠(069080) 액토즈소프트(052790) 엠게임(058630) 데브시스터즈(194480) 씨엘인터내셔널(037340) 파티게임즈(194510) 한빛소프트(047080) 액션스퀘어(205500) 더블유게임즈(192080) 엔터메이트(206400) 룽투코리아(060240) 로코조이(109960) 썸에이지(208640) 네오위즈게임즈(095660) 플레이위드(023770) 신스타임즈(056000) 미투온(201490)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자료는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당사의 승인없이 무단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또한, 본 자료의 내용은 당사가 신뢰할 만한 자료 및 정보로 얻어진 것이나, 그 정확성이나 안전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의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Since 1999 주식회사 유스넷코리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