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하이스탁론 2.1%~
☏1599-0151

 
쇼박스 (086980)
 
오리온그룹 계열의 영화 투자 및 배급 업체. 중국 내 미디어 사업 확장을 위해 08년1월 홍콩에 'Supreme Star Holdings Limited'를 설립, 이를 통해 중국 홈쇼핑 사업에도 진출. 최대주주는 ㈜오리온 외(57.508%) 상호변경 : 미디어플렉스 -> 쇼박스(15년6월)
 
[ 매경닷컴 제공 ]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2017-03-235,150-4.63%493,986+114,517-8,309-95,172-11,036
2017-03-225,400+0.19%188,598-13,777+43,432-30,055+400
2017-03-215,390-1.1%370,871+41,827+2,420-46,687+2,440
2017-03-205,450+0.74%163,399+15,266-17,744+3,748-1,270
2017-03-175,410+0.56%184,580+13,298-15,503+3,197-992

 

[ Spot Issue ]
2017-02-17  올해 실적 개선 기대감에 강세
2017-02-16  16년 연결기준 매출액 1,259.31억(전년대비 -11.3%), 영업이익 152.95억(전년대비 +8.7%), 순이익 133.71억(전년대비 +16.5%)
2017-02-15  주당 50원 현금배당 결정(배당기준일:2016-12-31)
2017-02-15  원고 최종림 50억원 규모 손해배상 소 제기
2017-01-23  출자법인 Supreme Star Holdings Limited 해산사유 발생
2017-01-16  법원이 최종림씨가 제기한 10억원 규모 손해배상 청구 소송 기각
2016-12-13  내년 사업 기대감에 상승
2016-12-12  내년 영화개봉 기대감 및 모회사 지주사 전환 기대감에 상승
2016-07-18  3분기 실적 성장 기대감에 소폭 상승
2016-07-04  3분기 성과 기대감에 소폭 상승
2016-06-20  최종림씨가 10억원 규모 손해배상 청구소송 제기
2016-04-27  실적 개선세 지속 전망에 상승

* 상기 Spot data & Issue 는 최근 1년간의 데이터이며, 보다 과거의 자료는 인포스탁 회원가입 후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 영화 수입, 배급 또는 제작, 극장 관련사업을 영위하는 업체. 영화산업은 이질적인 소비욕구를 만족시키기 위해 다양함을 갖추어야하는 산업이며, 지속적인 투자와 불확실한 수익성이 공존하는 특성이 있음.
[섹터히스토리]
없음(無)
[관련종목] CJ CGV(079160) 쇼박스(086980) 제이콘텐트리(036420) CJ E&M(130960) 롯데쇼핑(023530) IHQ(003560) 바른손(018700) 투윈글로벌(066410) 에프엔씨애드컬쳐(063440) NEW(160550) 덱스터(206560) 바른손이앤에이(035620)

[영상콘텐츠] 영화, 드라마, 애니메이션 등의 영상 콘텐츠 제작 및 배급(유통)업체들. 영상콘텐츠산업은 디지털기술과 네트워크의 발달로 케이블TV, DMB, IPTV, 스마트폰 등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한 수익모델이 활성화되고 있음. 특히, 해외시장에서 국내 문화 콘텐츠에 대한 호응도가 높아지고, 정부의 지적재산권 보호 강화로 대표적인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성장하고 있음.
[섹터히스토리]
없음(無)
[관련종목] CJ E&M(130960) 삼화네트웍스(046390) IHQ(003560) 초록뱀(047820) 쇼박스(086980) 팬엔터테인먼트(068050) 대원미디어(048910) 바른손(018700) 투윈글로벌(066410) 키이스트(054780) KMH(122450) 에프엔씨애드컬쳐(063440) SM C&C(048550) 화이브라더스(204630) 바른손이앤에이(035620)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자료는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당사의 승인없이 무단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또한, 본 자료의 내용은 당사가 신뢰할 만한 자료 및 정보로 얻어진 것이나, 그 정확성이나 안전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의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Since 1999 주식회사 유스넷코리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