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하이스탁론 2.0%~
☏1599-0151

 
NICE평가정보 (030190)
 
NICE그룹 계열사로 기업정보사업(기업관련 정보 제공 및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신용리스크관리시스템 컨설팅∙구축), 개인신용정보사업(개인신용정보 및 개인신용평점시스템(CSS) 등의 솔루션 제공), 자산관리사업(채권회수 및 연체관리 업무 제공) 등을 영위.

최대주주는 NICE홀딩스(42.99%) 상호변경 : 한신평정보 -> NICE신용평가정보㈜(10년11월) -> NICE평가정보(13년8월)
 
[ 매경닷컴 제공 ]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2017-06-278,110-2.87%229,086+59,556+37,606-97,552+390
2017-06-268,3500%86,151-6,139+30,796-23,734-923
2017-06-238,350+0.48%108,276+11,544+54,692-66,496+260
2017-06-228,310-1.07%153,314-576+72,666-74,391+2,301
2017-06-218,400-0.24%201,294-8,785+111,422-102,687+50

 

[ Spot Issue ]
2017-03-08  지난해 4분기 실적 호조 분석에 소폭 상승
2017-03-07  주당 130원 현금배당 결정(배당기준일:2016-12-31)
2017-03-07  16년 연결기준 매출액 3,455.47억(전년대비 +2.1%), 영업이익 392.06억(전년대비 +39.4%), 순이익 283.12억(전년대비 +27.3%)
2017-01-24  자사주 취득 신탁계약 체결 결정에 소폭 상승
2017-01-24  8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신탁계약 체결 결정(기간:2017-01-24~2018-01-23, 신영증권)
2016-11-15  3분기 양호한 실적에 상승

* 상기 Spot data & Issue 는 최근 1년간의 데이터이며, 인포스탁 유료회원은 과거 10년치 데이터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 회원가입 바로가기


 
[인터넷은행] 인터넷은행이란 기존 은행의 금융서비스를 인터넷 상에서 제공하는 가상의 은행을 뜻함. 인터넷은행은 기존 은행과 달리 물리적 제약 공간을 벗어나 온라인이라는 사이버 공간을 출발점으로 함. 이에 따라 시간과 공간의 제약에서 벗어날 뿐만 아니라 점포 유지비등 막대한 고정비를 절감해 고객에게 보다 양질의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전망. 한편, 인터넷은행의 등장으로 정보 보안 관련기술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될 전망. 15년11월 인터넷은행사업자로 카카오 컨소시엄, kt컨소시엄 선정.
[섹터히스토리]
2017-04-04  K뱅크 출범 순항에 관련주 상승(주도주 : 다날,모바일리더)
2017-03-24  K뱅크 내달 3일 첫 영업 개시 소식(주도주 : 모바일리더, 한솔넥스지 등)
2016-12-15  K뱅크 본인가 소식에 일부 관련주 상승

[관련종목] 카카오(035720) KT(030200) 우리은행(000030) 한화생명(088350) GS리테일(007070) 라온시큐어(042510) 이니텍(053350) 한컴시큐어(054920) 이글루시큐리티(067920) 한솔넥스지(081970) 가비아(079940) 시큐브(131090) 한국전자인증(041460) 한국정보인증(053300) KG이니시스(035600) KG모빌리언스(046440) NH투자증권(005940) 로엔(016170) NICE평가정보(030190) 한국금융지주(071050) 모바일리더(100030) 포스코 ICT(022100) 브리지텍(064480) 인포바인(115310) 이지웰페어(090850) 다날(064260) 민앤지(214180) KB금융(105560) 엑셈(205100) 예스24(053280) 알서포트(131370)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자료는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당사의 승인없이 무단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또한, 본 자료의 내용은 당사가 신뢰할 만한 자료 및 정보로 얻어진 것이나, 그 정확성이나 안전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의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Since 1999 주식회사 유스넷코리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