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하이스탁론 2.5%~
☏1599-0151

 
E1 (017940)
 
LS그룹 계열의 LPG 수입 및 무역 전문업체. 대부분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랍에미리트 등 중동 주요 산유국으로부터 장기도입계약을 체결하여 LPG를 도입, 이를 국내 정유사, 충전소, 산업체 및 도시가스사 등에 공급중. 코스피 상장사인 ㈜LS네트웍스를 주요 종속회사로 보유. 최대주주는 구자열 외(45.33%), 주요주주는 신영자산운용(13.05%), 국민연금공단(5.76%) 상호변경 : LG-Caltex가스 -> E1(04년3월)
 
[ 매경닷컴 제공 ]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2016-12-0761,900+0.32%1,743+888-373-5150
2016-12-0661,700-0.96%3,137+1,811-501-1,3100
2016-12-0562,300-0.16%753-121+80+25+16
2016-12-0262,400+0.65%809-225+253-280
2016-12-0162,000+0.16%4,259-211-325+5360

 
[ Spot Data ]
2016-01-19  저 PER-7.78


[ Spot Issue ]
2016-03-28  10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신탁계약 체결 결정(기간:2016-04-01~2017-03-31, ㈜신한은행)
2016-02-11  15년 매출액 3조8,227억(전년대비 -35.3%), 영업이익 1,002억(전년대비 +25.1%), 순이익 776억(전년대비 +77.9%)
2016-02-05  주당 2,600원 현금배당 결정(배당기준일:2015-12-31)
2016-02-05  15년 연결기준 매출액 4조6,950억(전년대비 -31.96%), 영업이익 356억(전년대비 -58.97%), 순이익 1억(전년대비 -99.75%)

* 상기 Spot data & Issue 는 최근 1년간의 데이터이며, 보다 과거의 자료는 인포스탁 회원가입 후 보실 수 있습니다.


 
[LPG(액화석유가스)] LPG(액화석유가스)란 프로탄 및 부탄 등을 주성분으로 가스를 상온에서 가압하여 액화한 것으로 소형의 가벼운 압력용기(봄베)에 충전해서 가정용, 공업용, 자동차용 등의 연료로 이용되는 가스임. 현재 정부의 인가를 받은 수입업체로는 SK가스와 E1이 있으며, LPG시장은 거대 규모의 저장시설과 판매망 구축 등 초기투자비가 많이 소요되므로 진입장벽이 높은 편임. 관련주로는 LPG 수입, 저장, 판매업을 영위하는 업체들임.
[섹터히스토리]
없음(無)
[관련종목] SK가스(018670) E1(017940) SK이노베이션(096770) GS(078930) S-Oil(010950) 흥구석유(024060) 중앙에너비스(000440)

[셰일가스(Shale Gas)] 셰일가스(shale gas)란 모래와 진흙이 쌓여 굳으면서 생성되어 지하 퇴적암 셰일층에 존재하는 천연가스임. 셰일가스는 과거 경제성이 낮아 채굴하지 않았지만 채취기술이 발달하여 북미 지역을 중심으로 생산량이 급증하면서 새로운 에너지원으로 주목 받음. 미국은 FTA 체결국에 우선적으로 셰일가스를 수출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는 한-미FTA 발효로 미국산 셰일가스를 수입할 수 있게 되었음. 이와 관련, 셰일가스를 채굴 및 개발, 운송, 보관하는 것과 관련된 기업들이 관련주로 부각. (단, 셰일가스 개발은 장기적 관점이 필요하고, 이에 따른 직간접적인 수혜 정도도 업체마다 큰 차이가 있으므로 투자에 유의가 필요함)
[섹터히스토리]
없음(無)
[관련종목] 한국가스공사(036460) SH에너지화학(002360) SK(003600) GS글로벌(001250) 두산중공업(034020) 비에이치아이(083650) S&TC(100840) 한국카본(017960) 동성화인텍(033500) 우림기계(101170) SK가스(018670) 한국전력(015760) 포스코대우(047050) E1(017940)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자료는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당사의 승인없이 무단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또한, 본 자료의 내용은 당사가 신뢰할 만한 자료 및 정보로 얻어진 것이나, 그 정확성이나 안전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의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Since 1999 주식회사 유스넷코리아 ★